Menu

판교원마을에서 운중천을 따라 화랑공원까지..


오늘도 어두워지고 잠시 산책을 다녀왔습니다.  요즘은 해가 짧아져 일찍 해가 지는 시기입니다.. 그러니 퇴근시간이 되면 벌써 어두워지기 시작하죠..  매일 퇴근하면서 보는 장면을 꼭 사진으로 남겨야지 했었는데 오늘에서야 카메라를 들고 산책 겸 다녀올 수 있었습니다.  

날씨가 많이 쌀쌀해져서 밤에 사진 찍기엔 최적인 시기이니  여건이 되시는 분들은 이 시기를 놓치지 마시고 카메라 들고 주변으로 나가 보세요..  매일 보던 익숙한 곳도 밤이 되면 그 익숙한 장면 위에 작은 불빛 하나가  또다른 장면으로 보일 수 있습니다.

NIKON CORPORATION | NIKON D300 | Manual | 15sec | F/9.0 | 0.00 EV | 80.0mm | ISO-200

NIKON CORPORATION | NIKON D300 | Manual | 6sec | F/5.6 | 0.00 EV | 125.0mm | ISO-200

NIKON CORPORATION | NIKON D300 | Manual | 10sec | F/4.5 | 0.00 EV | 200.0mm | ISO-200

NIKON CORPORATION | NIKON D300 | Manual | 13sec | F/5.0 | 0.00 EV | 80.0mm | ISO-200

NIKON CORPORATION | NIKON D300 | Manual | 13sec | F/3.2 | 0.00 EV | 80.0mm | ISO-200

NIKON CORPORATION | NIKON D300 | Manual | 8sec | F/13.0 | 0.00 EV | 80.0mm | ISO-200

NIKON CORPORATION | NIKON D300 | Manual | 5sec | F/13.0 | 0.00 EV | 116.0mm | ISO-200

NIKON CORPORATION | NIKON D300 | Manual | 8sec | F/13.0 | 0.00 EV | 170.0mm | ISO-200


 판교원마을 관련 모든 포스팅 확인하기

 서판교 관련 모든 포스팅 확인하기


NIKON CORPORATION | NIKON D300 | Manual | 1/125sec | F/2.8 | +1.00 EV | 26.0mm | ISO-200


댓글 0