Menu

이천 원적산

2012.04.08 21:16

어설픈 윤군돌아 1_산행과 여행/_1.1_산행

이천 원적산


생각보다 괜찮은 산이였다.  능선을 타고 넘어올땐 지형상 어쩔 수 없는 바람이겠지만..  소백산 칼바람이 생각나는 곳이다..

NIKON CORPORATION | NIKON D300 | Manual | 1/400sec | F/5.6 | 0.00 EV | 22.0mm | ISO-200

 NIKON CORPORATION | NIKON D300 | Manual | 1/1000sec | F/4.0 | 0.00 EV | 68.0mm | ISO-200

 NIKON CORPORATION | NIKON D300 | Manual | 1/250sec | F/7.1 | 0.00 EV | 50.0mm | ISO-200

 NIKON CORPORATION | NIKON D300 | Manual | 1/1600sec | F/4.0 | 0.00 EV | 75.0mm | ISO-200

 NIKON CORPORATION | NIKON D300 | Manual | 1/640sec | F/4.5 | 0.00 EV | 17.0mm | ISO-200

 NIKON CORPORATION | NIKON D300 | Manual | 1/1000sec | F/4.0 | 0.00 EV | 50.0mm | ISO-200

 NIKON CORPORATION | NIKON D300 | Manual | 1/640sec | F/4.0 | 0.00 EV | 112.0mm | ISO-200

 NIKON CORPORATION | NIKON D300 | Manual | 1/320sec | F/5.0 | 0.00 EV | 50.0mm | ISO-200

NIKON CORPORATION | NIKON D300 | Manual | 1/320sec | F/6.3 | 0.00 EV | 50.0mm | ISO-200

NIKON CORPORATION | NIKON D300 | Manual | 1/1600sec | F/2.8 | 0.00 EV | 75.0mm | ISO-400

NIKON CORPORATION | NIKON D300 | Manual | 1/500sec | F/2.8 | 0.00 EV | 65.0mm | ISO-200

NIKON CORPORATION | NIKON D300 | Manual | 1/500sec | F/2.8 | 0.00 EV | 105.0mm | ISO-200

NIKON CORPORATION | NIKON D300 | Manual | 1/1600sec | F/3.2 | 0.00 EV | 105.0mm | ISO-200

NIKON CORPORATION | NIKON D300 | Manual | 1/2000sec | F/3.2 | 0.00 EV | 122.0mm | ISO-200

NIKON CORPORATION | NIKON D300 | Manual | 1/500sec | F/2.8 | 0.00 EV | 112.0mm | ISO-200

NIKON CORPORATION | NIKON D300 | Manual | 1/1600sec | F/2.8 | 0.00 EV | 150.0mm | ISO-200

NIKON CORPORATION | NIKON D300 | Manual | 1/1000sec | F/5.6 | 0.00 EV | 150.0mm | ISO-200

이사로 인해 정신없던 시간이 지났다..  어제 오늘 산에만 있었다..   
기분은 좋다..  잘 따라와 주는 세영이가 함께여서 더 즐겁고.. 

'1_산행과 여행 > _1.1_산행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이른 새벽의 양수리  (0) 2012.10.07
조령산 - 백두대간  (5) 2012.06.17
보납산  (1) 2012.05.19
지리산 중산리 하산길..  (2) 2012.05.07
남한산성 성곽길 / 2012년 04월 30일  (1) 2012.04.30
이천 원적산  (1) 2012.04.08
괴산 칠보산...110821  (0) 2011.08.21
두 계절이 공존하는 5월의 설악산  (0) 2011.05.22
2011 로봇인 등산대회  (1) 2011.04.26
섬진강 매화길을 걷다..  (0) 2011.04.12
강화 고려산  (0) 2011.04.08

댓글 1

  • 세영마눌이
    2012.04.09 10:04 modify reply

    발가락물집이 잡힐만큼 헤집고 다닌 원적산ㅎㅎ성격이 좋은 이들과 함께여서 짜증나는 일도 없이 유쾌한 하루였다 만만한 산이였는데 갑자기 지리산으로 느껴지는 공포가 엄습 !그래두 행복하다는 서방재근 그대와 함께여서 더 행복만땅